[국민일보] “생수마저…” 악취 나는 충청샘물 회수·환불 조치에 소비자 ‘불안'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자유게시판

[국민일보] “생수마저…” 악취 나는 충청샘물 회수·환불 조치에 소비자 ‘불안'

페이지 정보

작성자 itogo 작성일17-09-22 09:51 조회84회 댓글0건

본문

 

 


시중에 판매된 한 생수 제품에서 악취가 난다는 소비자 불만이 제기돼 해당 업체가 제품 회수와 환불 조치에 나섰다. 소비자들은 계란에 이어 생수까지 잇따라 불거진 식품안전문제에 불안감을 감추지 못하고 있다. 

지난 18일 충청샘물을 제조‧판매하는 생수나라는 홈페이지를 통해 제품 환불 절차를 공지했다. 공지사항엔 구매영수증과 인터넷구입처 구매확인(캡처, 사진) 이미지와 환불 계좌를 남기면 처리해주겠는 내용과 함께 비밀글로 작성하라는 안내가 적혀 있다. 


logo.jpg

한혜진의 뷰티 시크릿이 궁금하다면 CLICK


앞서 생수나라는 지난 15일엔 팝업창을 통해 사과문을 올리기도 했다. 사과문에서 “금번 저희 충청샘물(O.5L, 2.0L PET)의 이취(약품 등)로 인해 고객님께 많은 심려를 끼쳐 드린 점 깊이 사죄드린다”며 “금번 문제 되었던 제품들의 회수 조치를 신속하게 완료하겠으며, 또한 환불을 요청하시는 고객님께는 환불을 지속적으로 진행 중에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공인된 검사업체에 다량의 제품(샘플)을 검사 의뢰해 결과가 나오는 대로 재 공지 하겠으며 결과에 따라 신속, 강력하게 조치를 할 것”이라고 부연했다. 

앞서 온라인 곳곳에선 충청샘물에서 휘발유와 약품 냄새가 난다는 불만이 잇따라 제기됐다. 한 소비나는 YTN과의 인터뷰에서 “쇠 냄새 아니면 약간 기름 같은 냄새가 나서 바로 뱉었다”고 말했다. 

네티즌들은 “나만 그런 게 아니었다”며 경험담을 쏟아냈다. 충청샘물 외에 다른 제품도 조사해야 한다는 목소리도 높다.  앞으로 생수도 못 사 먹겠다며 한탄한 이들도 적지 않았다. 

 

 

 

 

TOP

(사)한국안전교육협회 | 경상남도 밀양시 밀양대로 1988 세림빌딩 3층 | TEL. 055-352-2276 , 2274 | FAX. 055-352-5276

Copyright © koreakid.co.kr All rights reserved.